행정‧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올해 첫 기업유치 풍성
 
황지현 기사입력  2018/04/14 [10:39]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13일 시 청사에서 유망 중소기업 9개사와 올해 첫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투자 기업들은 자동차ㆍ항공기 부품, 에너지 분야 등의 유망 중소기업으로, 세종시 첨단산업단지(소정면)과 벤처산업단지(전동면)의 13만7,000㎡ 부지에 1,300억원을 투입, 460여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전망이다.
 
▲     © 편집부

이번 협약에 참여한 ㈜SMS는 자동차 히터 전문기업, ㈜이노윌은 헬기 및 항공기 장착용 열교환기 생산에 독자 기술력을 갖고 있다.
 
㈜테라테크노스는 전기자동차 배터리 핵심원료 개발기업으로 탄탄한 기술력을 갖췄다.
 
㈜드림텍은 1985년 설립된 자동차 제동장치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매출 326억원을 기록한 대표적인 강소기업이다.
 
세종시는 출범 후 257개 기업을 유치(MOU체결)했고, 한화첨단소재, SK바이오텍 등 49개 기업이 투자이행을 완료해 5,000여명의 신규일자리를 창출했다.
 
이춘희 시장은 “투자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이번 투자기업들이 세종시를 대표하는 강소기업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4 [10:39]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