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도시교통공사, 「버스타고 세종여행」 팸투어 개최
 
남재희 기사입력  2019/09/18 [09:25]

 

세종도시교통공사(사장 고칠진)17일 세종시민과 출입기자단 등을 초청해 교통공사가 발간한 버스타고 세종여행리플릿을 가지고 300번 노선을 따라 여행지를 탐방하는 팸투어를 개최했다.

▲     © 편집부

 

 

버스타고 세종여행리플릿은 교통공사가 지난달 대중교통 활성화를 통한 새로운 교통수요를 창출하기 위하여 발간한 것으로써 리플릿에는 세종시의 주요 관광 여행지를 자가용 없이 대중교통수단인 시내버스만을 이용해서 여행 할 수 있는 관광지 투어 정보가 수록되어 있다.

 

교통공사는 지난달 1차로 4개 버스 노선(86, 300, 990, 1004)23개 여행지 정보를 수록한 버스타고 세종여행리플릿을 발간하여 무료로 배포 중에 있다.

 

이번에 실시한 팸투어는 오전 10시 조치원터미널을 출발해서 부강면과 신탄진을 운행하는 300번 버스를 이용하여 교과서박물관과 홍판서댁, 부강성당 등 3개의 관광 여행지를 방문하는 코스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팸투어에 참여한 시민들은 실제투어를 해보니 버스만 타고도 불편 없이 세종시의 주요 관광지를 여행할 수 있어 매우 실용적이고 유익했다고 밝히고 버스타고 세종여행안내서가 매우 정확하고 정교하게 만들어져 더 많은 세종시민들이 많이 이용했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QR코드로 연계된 여행정보 블로그를 통해 버스 이동시간과 승하차 장소, 도보 이동 소요시간, 관광여행정보 등을 쉽고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어서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밝혔다.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칠진 사장은대중교통 인프라와 세종시의 훌륭한 관광자원이 결합한 버스타고 세종여행은 대중교통 이용활성화와 시민들의 여가생활 범위 확대, 세종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한 단계 높은 여행 정보를 제공함과 동시에 교통수요 감축에도 기여하는 14조의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본다고 말했다.

 

한편 교통공사는 금년 말까지 총 10개 시내버스 노선에 50개의 관광 여행지를 발굴하여 소개하고, 이후 버스만 타고도 세종시 곳곳을 여행할 수 있는 버스타고 세종관광여행 종합지도도 제작하여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8 [09:25]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