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수도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니젠바이오, 7대암 예측진단키트 개발 및 5개특허 등록하고 시장 본격 진출
 
최창호 기사입력  2021/04/14 [13:55]

암진단  전문 바이오기업 유니젠바이오(대표:박찬호)는 분자진단기술을 이용한 7대 암진단키트 (UGB-CS-7) 개발 완료와 동시에 관련 5개 특허 등록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관련 시장에 진출 한다고 금일(14일) 밝혔다.

 유니젠바이오는 암 발병 전 예측검사, 암 발별 진단검사, 암 치료후 추적검사 및 치료와 맞춤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바이오 기업이다.  지난 19년 1월 질병관리본부에 유전자검사기관 등록을 마치고 집중적인 연구개발 끝에 완료 된 7대암 진단키트 출시하고 기술개발과정에서 관련 기술을 바탕으로 한 5개의 특허를 등록했다. 

유니젠바이오는 특허등록을 기점으로 보유 기술과 진단 키트를 통해 암 전이와 재발을 추적 관리하고 예측할 수 있는 유전자예측진단 암 관리 전문 의원인 ‘루컷 클리닉(ROOCUT Clinic)'의 개원을 통해 관련 바이오시장 진입을 서두르고 있다.

유니젠바이오의 박찬호 대표는 “암 환자의 방문이 잦은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인근에 5월 중 개원하는 ‘루컷클리닉’ 1호점을 통해 보다 많은 암환자와 암을 걱정하는 국민들에게 정확하고 빠른 진단을 통해  암치료  비용의 감소와  암조기발견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개발이 완료된 유니젠바이오의 암진단키트는 폐암, 간암, 위암, 대장암, 췌장암, 유방암, 전립선암을 예측 진단 할 수 있어 암 조기진단을 통한 예방과 치료에  변화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14 [13:55]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