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분양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구사랑의열매, 김범수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회장 아너소사이어티 183호 가입
서문시장을 사랑해 주신 대구시민에게 받은 사랑 보답하고 싶습니다!
 
최창호 기사입력  2021/06/08 [14:45]
▲ 사진설명 : 좌측부터 김범수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회장,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범수(만58세)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회장은 8일(화),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사무실에서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했다. 순서로는 대구에서 183번째다. 

1963년생인 김범수 회장은 1987년 계명대학교 졸업 후 9년간의 공무원 생활을 마무리하고 98년부터 부친이 운영하시던 서문시장 2지구 가게에서 본격적으로 장사를 시작했다. 

서문시장에서 평생을 성실하게 일하신 부모님의 모습을 보고 자라며 가게에서 일을 돕기도 하는 등 유년 시절을 보낸 김범수 회장은 서문시장에 대한 애착이 남다르다. 

오래전 신문을 통해 아너 소사이어티를 접하고 대구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고자 계획해 온 김범수 회장은 코로나19로 가장 힘든 지금이 바로 나눔을 실천할 때라는 생각으로 1억원 기부를 약정하고 대구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에 이름을 올렸다.

김범수 회장은 “그간 서문시장이 대구시민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회장으로서 받은 사랑에 작게나마 보답하는 마음으로 가입을 결심했다”며, “장기화 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저의 나눔이 시민들에게 희망과 용기의 소식으로 다가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ty)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5년간 매년 2천만원씩 기탁 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전국에는 2,600여명의 회원이 함께 하고 있으며, 대구에서는 183명의 회원이 함께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08 [14:45]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